방명록

  • 2017.11.29 12:23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2.01 09:53 신고

      로토루아나 타우포에 대해서 글 모음 리스트에 나와 있으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 2017.11.29 12:16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1.30 16:56 신고

      안녕하세요, 제가 많은 곳을 뉴질랜드 내에 돌아다니긴 했지만 아직도 못 간 곳이 바로 기스본 네이피어...이쪽입니다 ㅜ 길은 한국보다 쉬운 편이라 구글 핸드폰 네비로도 커버 가능 합니다 :-) 제 공지 글에 모아놓은 글들을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 2017.11.07 21:09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1.09 07:46 신고

      사귄다는 개념이 한국과 해외와는 많이 다른 것 같네요. 해외는 사귄다기보다 그냥 서로 좋으면 된거고 그렇게 같이 얘기하다보고 오랫동안 만나면 그게 사귀는 거라서 ㅎㅎ 사귄다기보다 만나는 사이라고 하는게 더 정확한 단어 선택 같네요.
      님께서 좋아한다고 하니까 답변으로 hug라던지 비슷한 감정으로 대답을 하는 것 같네요.
      너무 복잡하게 생각하지 마시구요 :-) 그냥 좋은 감정으로 서로 호감 있는 사이 정도로 연락 주고 받으시다가 나중에 정말 만나면 그때 생각하세요. 연애라는 게 꼭 사귀어야 정의가 내려지는 게 그게 연애는 아니니까요.
      그 친구가 이제 고등학교 졸업하는데 원나잇 그런 걸 원하는 친구는 아니고 그냥 순수하게 감정 표현 하는 것 같네요. :-)

  • 2017.11.06 23:57

    비밀댓글입니다

  • 2017.11.06 23:11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1.07 13:03 신고

      안녕하세요 블러썸님? 펜팔이 아니라 핸드폰으로 채팅을 하시나 보네요 ㅎㅎ (펜팔이라고 해서 편지 쓰고 받는 줄)

      관심을 표현 하셨으면 지금 사귀는 걸로 그 친구는 알고 있을 것 같네요. 그 전제로 저 친구가 생각한다면 스킨쉽이나 그런 것들은 아마 당연하게 생각할 것 같네요. (당연히 사귀는 사이니까요)
      좋다는 표현, 관심 있다는 표현, 질문도 많이 하시고 그러면 아무래도 남자입장에서는 블러섬님께서 적극적으로 응답을 하신 것 같네요.
      볼키스와 허그는.. 저는 너무 흔하게 하는 편입니다-_=;

      자기에게 관심있어 하는 사람이 사는 곳에 가고 좋아하는 사람과 같이 있고 싶은 것도 당연하게 들리는데요? :-) 상담하시는 글로만 봤을 때는 저 남자분은 지금 님과 사귀고 있는 것으로 보이네요.

      키위 남자들이 좀 표현을 안하고 무뚝뚝한 건 맞습니다. 님께서 좋으면 좋은대로 행동하시고, 성관계를 원하지 않으시면 하기 싫다고 바로 선을 그어주세요. 딱 싫다고 거절하면 바로 손 뗍니다.
      어물쩡하게 행동하시다가 저분은 저분 나름대로 "왜 날 좋아한다면서 나랑 스킨쉽도 하기 싫다고 하는 거지?" 라고 햇갈려 할 수도 있습니다.



  • 2017.11.03 11:19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1.03 12:12 신고

      안녕하세요? 요새 펜팔 잘하지 않는 시대인데 펜팔 자체가 신선하네요 ㅎ
      =_=키위식의 발음은 뭐....... 어쩔 수 없습니다. 이건 계속 듣고 익숙해져야 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GdMNaCRkV6w#action=share
      이 유튜버가 키위사람인데 전형적인 키위 발음입니다 ㄷㄷ 보시고 계속 들어보시길 바랍니다.

  • 2017.11.02 23:42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1.03 04:54 신고

      안녕하세요 hwi님?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일이든 영어든 다양한 많은 사람들을 만나보는 것이 중요할 듯 합니다. 사람을 만나야 무슨 기회든 잡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것이 잡이 되었든 영어를 더 잘할 수 있는 기회가 되든 말입니다.

      디자인 잡을 구하는 건 생각보다 힘들 수 있습니다. 영어가 안 된다면 디자인 뿐만 아니라 키위가 운영하는 카페에서
      웨이트리스로 일하는 것도 힘들 수 있습니다. 일단 디자인 잡을 구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것보다 그것을 위해 단계 단계 할 수 있는 것들을 먼저 생각해보시면 좋을 듯 하네요.

      디자인 일을 구하지는 못하더라도 아는 사람을 통해서 키위가 운영하는 곳에 들어가서 서빙을 하더라도 영어를 늘리는 것을 먼저 목표로 할수도 있겠구요. volunteer를 하면서 사람 인맥을 더 늘리면서 스피킹과 리스닝을 키우고 운 좋으면 작은 소일거리의 디자인일도 받으시면서 추후의 레퍼런스나 포폴로 넣을수도 있겠고, 아니면 한국인이 운영하는 회사에 들어가셔서 디자인 잡을 구하시는 것도 한 방법이 되겠네요.

      자신이 원하는 일을 하지 못한다고 너무 자책하시거나 힘들어하시면서 뉴질랜드를 보내시는 것보다 즐겁게 뉴질랜드 생활을 하시면서 한국에서 누리지 못한 자유와 생각할 시간을 많이 가지셨으면 좋겠습니다. :-)

  • 2017.11.01 14:20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1.01 14:34 신고

      안녕하세요 sara님, 아르헨티나에 살고 계시는군요 :- ) 멋집니다. 남미에는 한번도 가보질 않았네요.

      뉴질랜드는 치안이 좋은 나라 중에 하나로 꼽힙니다. 한국, 일본처럼 거의 밤 늦게 다녀도 괜찮은 편 입니다. 아르헨티나처럼 너무 걱정 안 하셔도 될 듯 합니다. 그래서 두 곳 아무 곳을 가도 저는 상관 없다고 봅니다만 첫번째 아파트가 메인 스트릿에 더 가까우니 접근성이 더 좋을 듯 하네요.

      한식당은 오클랜드 퀸 스트릿이라고 해서 제일 메인 스트릿인데 조금만 벗어나면 한국식당이 많으며 대체로 비슷비슷 합니다. 구글에서 high st 이나 lorne st? 쪽 퀸스타운에서 우측에 있는 길들에 한식당이 좀 있습니다.

      데본포트 배 타고 가신다음 그 근처에 동산이 하나 있는데 거기 올라가시면 오클랜드 시내 전경을 볼 수 있어서 좋은 코스가 될 듯 합니다.

      뉴질랜드는 가이드 없이 다녀도 상관 없을 것 같습니다. 차로 다니는 게 편하기 때문에 차는 렌트를 하시는 게 좋을 듯 하네요. 주의점이라고 한다면 한국은 카페에 아무데나 핸드폰, 노트북을 놓고 다니는데 여기는 그런 경우 훔쳐가기 때문에 그런 것만 주의하면 될텐데 아르헨티나에서 오시기 때문에 그런 건 기본 적으로 잘 알고 계시리라 생각하기 때문에 딱히 짚어드릴만한 것은 없고 다만 날씨가 변화 무쌍하니 옷을 좀 다양하게 챙겨오시길 바랍니다. 제가 아마 글로 남겼던 것 같네요.
      좋은 여행 되세요 :-)






  • 2017.10.30 16:47 신고

    저는 넬슨에 살고있고 이번 크리스마스 연휴에 남섬 여행을 계획중입니다 여기온지 얼마되지않아 너무 어려워서 이렇게글남겨요!

    22일 넬슨 - 치치

    24일 치치 - 테카포
    8:30 - 12:05

    테카포 별 투어

    *테카포숙박

    25일 테카포 ㅡ 마운트쿡
    11.30 - 12:30

    후커밸리 트래킹

    *마운트쿡 숙박

    26일 마운트쿡 - 퀸즈타운
    2:25 - 6:30

    27일 밀포드사운드데이투어

    28일 퀸즈타운

    29일 퀸즈타운

    30일 퀸즈타운 - 더니든
    7:45 - 12:05

    1일 더니든 ㅡ 넬슨
    항공이용예정

    일정에 무리되는 부분이있나요? 너무대략적이긴합니다만ㅠ 급하게 일정세워서요

    혼자라 그래도 숙소구하기는어렵지않앗네요

    그리고 이일정에서 추천해주고싶으신것있다면 얘기해주세요~!!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10.30 17:20 신고

      안녕하세요? 일정은 그래도 여유롭게 잘 짜신 것 같네요. 퀸스타운에 한 3일 정도 있으시는 것 같은데 그 동안 arrowtown 한번 들려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검색창에 arrowtown 에 대한 글 작성한 적이 있습니다. 참고하시고 퀸스타운에서 버스타고 30분 걸리는 곳입니다.

  • 2017.09.30 11:28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 2017.09.30 11:32 신고

      안녕하세요? 윅스 홈페이지 내에 블로그 기능이 있어서 홈페이지를 만들면 그 안에 블로그가 있는 형태로 제작 가능합니다.
      네이버 블로그는 윅스에 연동해서 사용할 수 없습니다만 링크로 네이버 블로그로 갈 수 있도록 할수는 있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