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뉴질랜드 남섬 맛집] 카이코우라 크레이피쉬 야외 식당

진희 in NZ 2021. 2. 2. 18:05
반응형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이번 크리스마스 연휴에 남섬을 3주 간 다녀왔는데요. 오랫동안 다녀 온 만큼 많은 곳을 방문해서 갔던 곳들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오늘은 남섬 카이코우라(Kaikoura)에서 먹은 맛집을 한 곳 소개하고자 합니다.

 

장소의 이름은 카이코우라 시푸드 바베큐 키오스크입니다. 위치는 아래 구글지도 참조

 

 

 

지명 카이코우라(Kaikoura)는 두 개의 마오리 단어, 카이(Kai) = 음식, 코우라(Koura) = 가재 를 합쳐서 만들어졌습니다.

가재음식이 얼마나 유명하면 지명을 카이코우라로 지었을까? 해서 그 지역에 사는 사람에게 가장 유명한 가재 음식점이 어디냐고 물어보니 이 팜플렛을 받았습니다. 

 

론리 플래닛에서도 소개 되었다는 이 장소... 한번 가보았습니다.

 

 

가 보니.. 읭? 그냥 길거리 컨테이너에서 음식을 팔고 있었습니다. 알고보니 직접 민물 가재를 잡아서 요리한다고 하더군요. 제가 갔던 시간은 점심시간을 약간 넘은 1시~2시 사이였는데 줄이 그래도 조금 있었습니다.

 

저희는 변덕스럽게도 민물가재를 먹는 대신 모든 걸 다 먹을 수 있는 플래터(Platter)를 선택하였습니다.

 

기다리는 동안 자기가 먹고자 하는 민물가재를 직접 고르는 사람들을 옆에서 지켜보았습니다. 

 

가게 직원이 여러 종류의 전을 만들고 있는 것이 보였습니다. 

 

 

한 15분 정도 기다려 나온 플래터! 두 접시로 나왔습니다.

 

우와아아아앙

 

여러가지가 들어있었는데요. 초록홍합, 흰살생선, 새우, 실생선전, 조개, 샐러드, 빵, 밥 등이 있었습니다. 새우 대신 연어를 선택할 수도 있으니 참고하세요.

 

코우라(민물가재)를 먹지 않아서 아쉬웠지만... 여러가지의 시푸드를 즐길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이번 여행을 하면서 찍은 동영상에서 카이코우라를 감상하시길 바랍니다. 

 

 

 

한국에서는 뉴질랜드에 오기 힘들지만, 나중에 오실 분들과 뉴질랜드 내에 거주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그럼 다음글에서 뵙겠습니다.

 

 


뉴질랜드가 궁금 하신가요?

뉴질랜드 이민과 해외취업에 관한 글을 실은 책! <나는 뉴질랜드에서 일한다>를 확인하세요 :)

책 자세히 보러가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