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맛집 4

[뉴질랜드 남섬 여행] 크라이스트처치 리틀 하이 이터리(Little High Eatery)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뉴질랜드는 지금 여름이 한창인데요, 12월부터 2월은 뉴질랜드의 성수기라 많은 사람이 찾습니다.그래서 뉴질랜드에 놀러 온 친구와 함께 오랫만에 뉴질랜드 남섬, 크라이스트처치(Christchurch)에 있는 핫한 장소인 리틀 하이 이터리(Little High Eatery)에 대해 소개하고자 합니다. 리틀 하이 이터리 장소는 아래를 참조하세요. 오랫만에 온 크라이스트처치는 지진 때문에 아직 공사 중인 곳은 많았지만, 그만큼 5년도 안 된 새 건물들이 많아서 뉴질랜드의 다른 도시와는 조금 다른 느낌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리틀 하이 이터리는 이런 새 건물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리틀 하이 이터리는 쉽게 말하자면 트렌디 한 푸드코트라고 생각하면 되겠습니다. 8개의 각각 다른 음식..

[뉴질랜드 북섬 맛집] 웰링턴 시푸드 레스토랑 크랩 쌕(Crab shack)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오늘은 웰링턴 하버 근처에 있는 씨푸드 레스토랑 크랩 쌕(Crab shack)에 대해 소개하고자 합니다. 뉴질랜드 웰링턴 강가를 따라 걷다보면 반드시 보게 되는 레스토랑이 있는데 바로 크랩 쌕입니다. 아래 외관 처럼 생겼는데요. 위치는 아래 구글 맵 참조하세요. 내부로 들어가면 나오는 인테리어. 관광객이 많은지 가게 내부에서 기념품이 될 만한 옷도 팔고 있네요. 시푸드 레스토랑 답게 대부분 메뉴는 해산물 종류인데요. 저는 여러가지 섞인 조개(mixed shells) 600그램과 메인으로는 케이준 캐치 오브 더 데이 (Cajun catch of the day), 그리고 서양남자 P는 핫 윙을 시켜서 나눠 먹기로. 메뉴는 이 링크에서 확인 가능 합니다 - https://w..

[뉴질랜드 북섬 맛집] 버거 리커 (Burger Liquor) 햄버거 집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오늘은 뉴질랜드 북섬, 웰링턴에 있는 햄버거 집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이름은 버거 리커(Burger Liquor), 위치는 아래 구글 지도에서 참조하세요. 버거리커는 웰링턴 도심에 있어 웰링턴 도심을 걷다가 찾을 수 있습니다. 빌딩 외간에 그려진 그래피티만으로 찾을 수 있는 버거리커 들어가는 문은 이렇게 노오란 색, 오픈 시간과 스페셜 칵테일 등을 적어놨네요. 문 앞에 있는 메뉴, 들어가기 전 메뉴를 보고 먹을 건지 말 건지 결정 할 수 있지만.. 일단 고고 햄버거 집이니 버거가 주 메뉴.. 저는 이 중에 더블 스탠다드와 컬리즈(Curlies) 칩을 시켰습니다. 메뉴에 대해 미리 보고 싶으시다면 버거 리커 웹사이트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 http://www.burg..

[뉴질랜드 북섬 맛집] 싸고 맛있는 웰링턴(Wellington) 맛 집 세 군데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글을 올리다보니 뉴질랜드 갈 만한 곳에 대한 글은 많이 올렸지만 맛집에 대한 글은 거의 올려본 적이 없어서 오랫만에 글을 올려봅니다. 이 곳에서는 외식을 하게 되면 싼 곳은 $15불 정도 부터 시작해서 비싼 레스토랑은 $50불까지 천차만별 이지만, 대략 $20불에서~$35불 사이면 (한 만 7천원에서 3만원 사이) 어딜 가든 메인 하나는 먹을 수 있는 가격입니다. 한국에 비하면 밖에서 먹는 레스토랑 가격이 확실히 비싸서 아직 까지도 정말 특별한 날 아닌 이상 $30불 이상은 잘 안 먹으려고 하네요 ㄷㄷㄷ 그래서 오늘 소개해 드릴 곳은 싼 가격대 이면서도 맛있는 웰링턴 맛집을 소개합니다. 1) 재패니즈 음식점 KAZU Sake bar 웰링턴에서 가장 북적이는 코트니 플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