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질랜드 라이프/회사생활

[뉴질랜드 회사 생활] 해외 회사 생활과 한국 회사 생활 차이점


몇번이려고 쓰려고 하는 주제였는데, 글이 잘 정리가 되지 않아서. 일하는 거야 한국이나 뉴질랜드나 일하는 것 자체야 비슷하지만 그 외의 환경들은 꽤 많이 다르다고나 할까요? 생각해 본 것들을 몇가지 정리해 보았습니다.



회사 창문 밖 풍경. 바다가 한번에 보임




1. 나이 말고 능력


물론 나이가 이 회사에서는 어린 축에 속해서 그런 것인지는 모르겠으나 - 나이에 대한 차별이 없다는 것이 저에게 큰 이점입니다. 직급은 나이와 전혀 상관이 없으며, 나이가 어리다고 해서 의견을 내세우는데에 지적을 받을 이유가 없습니다. 회의에서 오히려 말 안하고 있으면 회의를 방관한다는 느낌을 줘서 뭐라도 말을 해야 하는.. 오히려 역상황에 부담감을 느끼지만 - 그것 외에는 나이에 전혀 구애 받지 않습니다. 


한국에서 일을 했을 때는 '사원' 급에 해당하는 말투와 대우를 받았는데, 그런 것들이 없고 능력이 있으면 모두가 동등한 대우를 받으며, 나이로만 따지자면 '부장급' '임원급' 정도의 회사사람들과도 캐주얼하게 의견을 주고 받습니다. 



2. 직위는 그냥 그 사람의 역할일 뿐


위엣 것과 거의 똑같은 내용일수도 있는데, 직위가 높다고 해서 받는 대우 또는 처우가 다르지 않습니다. 한번은 입사한 지 2달 쯤, 어떤 아저씨가 지나가면서 "안녕?" 하고 지나가길래 '저 아저씨 뭐임?' 생각하면서 별 일 없이 일 하고 있었는데 그 사람 한 층을 다 돌고나서 나에게 다시 오더니 "이제서야 처음 만나네, 내 이름은 피터." 이라며 내 책상까지 와서 환하게 웃던 사람이 바로 우리 ... -.- CEO인거 알고 나자마자 자리에서 벌떡 일어났던 기억이... 


하루는 또 점심 먹으러 밖으로 나가는데 사장이 마주쳐서는 "어 잘 있어? 오랫동안 못 봤네~" 하면서 프랑스 식으로 인사를! (무서워 내가 널 편하게 대하면 날 짜를 것 같아서;;) 어쨌거나, 사장이며 임원이며 사람들도 그렇고 그들도 너무 편하게 대하는 것이 좋습니다. 



내 자리..... 머 한국이나 여기나 별반 다르지 않음



3. 점심은 너 알아서, 회식은 1년에 몇번 할까말까 할 정도


한국에서 점심은 보통 오후 12시부터 1시 구내식당에서 먹거나 작은 중소기업 같은 경우 사람들과 같이 나가서 밥을 먹기도 하는데, 여기는 점심을 각자 알아서 먹는편입니다. 편하게 자기 책상에 앉아서 먹는 경우, 밖에 친구들 만나서 먹고 돌아오는 경우, 한 두사람 같이 나가서 먹고 오는 경우 등 다양하지만, 한국처럼 매일 우르르 4명 ~ 5명 넘게 같이 나가서 먹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이게 너무 개인적이라 생각할 수 있지만, 각 사람마다 먹는 취향이 있어서 (채식주의자, 국적에 따른 음식섭취 등) 개인이 각자 도시락을 싸거나 사먹습니다.



4. 5시면 절반 넘게 이미 퇴근, 6시면 사람 없음


왠만하면 야근은 안 시키려고 하고, 안하려고 합니다. 물론 내일까지 끝내야 하는 것이 있으면 야근을 하긴 하지만.. 그렇게 일정을 짧게 잡아서 야근을 만드는 경우가 없습니다. 그리고 근무시간에는 정말 일만 집중해서 합니다. (야근을 안하기 위해서는 일을 다 끝내고 가야해서) 그리고 주로 야근을 많이 하는 사람들은 임원급들이 대부분입니다. 



5. 일은 찾아서 하는 것


한국에서는 일을 하라는 것만 하는 편이고 하라고 안한 것들을 하면 오히려 뭔가 왜 했냐 식이냐라는 둥, 하라는 범위만 주로 하는데, 여기서는 만약 무엇인가 하고 싶은 일이 있거나, 뭔가 더 배워야 할 것 같으면 그것들에 대해 관대하며 적극 지지합니다. 일을 바쁘게 주지 않아서 시간이 많이 남을 경우가 많은데 각자가 알아서 일을 찾거나 관련 공부를 하거나 아니면 하고 싶은 일을 하는데 그것을 가지고 전혀 터치를 안합니다.



생각나는대로 써봤는데, 일단 다양한 국적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회사를 다녀서 그렇기도 하고,능력이나 경력을 보고 뽑는 것이기 때문에 언어라던지 국적차별은 회사다니면서는 많이 없는 듯 합니다. 일단 회사에 입사를 했으면 - 언어는 좀 못해도 그만큼 실력이 있구나를 기본으로 알기 때문에 영어를 좀 못해도 이해해 주는 편인 것 같습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ㅎㅎㅎ 안녕하세요, 이렇게 긴 답글 감사합니다. 안타깝게도 제가 오클랜드에서 거주하고 있지 않아서 차 한잔 하기에는 조금 힘들것 같습니다 ㅜ 저는 웰링턴 거주중이라 웰링턴 오실 기회 있으시면 데이트 수락 하겠습니다 :)

  • 비밀댓글입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원주민 2015.05.31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 단점들도 많지만 그 모든 단점들을 커버하는 장점

    칼퇴!

    저도 외국취직을 준비중인데, it쪽으로...

    부럽습니당 ㅎ

  • 정말이지 저도 첨에 막 입사해서는 동료가 나이많은 GM방에 들어가서는 "우리 버거킹 가는데, 햄버거 먹으러 갈래?" 물어보고 그런거 참 신기했었어요.ㅎㅎ나이, 연차보다 능력이라는것도 맞아요. 저희 부서도 대빵이 30대 초인데 밑에 50대 흰머리 아저씨가 있어요ㅎ
    그나저나 혹시 프로그래밍 하시나봐요? 반가워요 :)

    • 매니저는 그냥 부서를 관리해주는 사람이지 Grade가 높다고 해서 그 사람이 밑의 사람을 다뤄야 한다 라는 개념이 없는 것 같습니다. 오히려 매니저는 그 팀원들이 잘 일할 수 있게끔 도와주는 개념이 더 크달까요. ㅎㅎ

    • 맞아요 맞아요 ㅎ좋은 환경도 만들어주려고 노력하는게 종종 보여요. 막 타 부서에서 프로그램에 대해 어떤 무리한 요청이 오고 그럴때 나서서 말도안되는건 안된다 해주고 중재해주고 workload가 많으면 분배해주기도하고 직접 가져가기도 하더라구요. 말씀처럼 여기선 매니저가 든든한 후원자인 것 같습니다ㅎㅎ

  • 김남주 2016.04.27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례지만 무슨일을 하시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29살에 회사 그만두고 해외취업에 도전해 보려고 합니다.
    서울소재 4년제 대학 졸업하고, 교환학생도 다녀왔지만
    일은 단순 판매직을 했어요. 그래서 경력이 있는 것도 아니고
    영어도 안쓴지 오래되었구, 사실 자신감이 많이 떨어진 상태예요.
    그런데 이런 생각을 갖는게 너무 한심하더라구요..
    더 늦어지기 전에 도전해보려고 하는데
    뉴질랜드에서 무슨 업무를 주로 맡아서 하시나요?

    • 안녕하세요 김남주님? 저는 IT쪽으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프로그래머 아니고 미디어, 웹 관련된 일을 하고 있습니다. (제 방명록쪽을 보시면 제가 쓴 글이 몇개 있는데요 참고가 되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무슨 일을 하시든 자신감이 먼저 인것 같습니다! 화이팅!

  • 비밀댓글입니다

    • 안녕하세요? 미국에서 영주권은 참 힘들다고 듣긴했습니다 ㄷㄷ 저는 IT쪽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사람마다 공부한 것도 다르고 그래서 무슨 프로그램을 받아야 하는지 말씀드리기가 난해하네요. 자신이 대학에서 공부한 분야에 잡오퍼를 받으시는 게 제일 좋을 듯 합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현재 어떤 상태인지 확실하게 잘은 모르겠으나, 영상예술계열인데 이쪽에 스킬이 아직도 녹슬지 않았다면 그쪽으로 지원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고, 운송 물류 분야 외에 다른 비슷한 분야도 지원해 보시길 바랍니다. 운도 많이 따라줘야 하겠지만, 한 분야만 알아보는 것이 아닌 여러 군데 여러 지역 등을 알아보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님이 말씀하시는 '비지니스' 분야가 영주권 중 어떤 영주권을 신청 하시려는지 제가 조금 헷갈리네요.현재 구직을 하시는 건지 아니면 이직을 하시는 것인지도 지금 제가 알 방법은 없는데요. 구직을 하신다면 일단 매니저가 되는 것보다 일단 구직이 먼저겠고, 이직을 하신다면 왜 이직을 하시는 건지, 현재 회사에서 영주권을 받지 못하는 이유가 있는지 등에 대해 따져봐야 할 것 같습니다. 유학원에서는 디테일하게 보지 않고 뭉뚱그려 말해주기 때문인 것도 있겠습니다만.. 일단 칼리코님께서 정확한 목표와 계획을 잡으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어렵긴 합니다만 (여자라는 이유로 유학원에서 취직이 힘들다고 하는 건 진짜 별로네요) 안될 건 없습니다. 정확한 타겟을 잡으시고 유리한 방법으로 가세요!

  • 비밀댓글입니다

    • 안녕하세요? 먼저 취업 축하드립니다 -
      방명록에 비밀글로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제가 한번으로 답변 드리기 어려우면 그때 개인연락으로 하지요

  • 비밀댓글입니다

    • 안녕하세요? 국내 네이버보다는 구글에서 찾으시는게 더 빠를 것이고 영어로 검색하는 것이 확실한 정보를 찾으실 수 있습니다. 여기는 대략 38시간에서 40시간 정도 근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