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일기 - 즐겨보는 유튜브 채널, 넷플릭스 보디가드(bodyguard)

2018.11.30 11:19개인적인 것/월간 다이어리

1 - 10월의 폭풍의 집필이 끝난 후에 맞이 한 11월은 그야말로 하얗게 밤을 지새우고 난 다음 날 멍 때리는 아침과 같다. 

아무것도 할 일 없는 주말에 뭐 해야 할지 집 안을 걸어다니면서 자잘한 청소도 좀 하고.. 좀 근사한 곳에 가서 점심도 먹고, 영화관 가서 영화도 보고. 오랫만에 누린 여유 ㅜ 아 한 이주일은 느무느무 좋았음.



2 - 요새 자주보는 유튜브 채널. 친구가 추천해 준 김수영 TV와 강아지 비디오를 찾다가 발견 한 강형욱의 보듬TV.

진로 상담? 같은 비디오는 잘 안 보는 편이라 친구가 추천해서 한 두번 보고 말거라 생각하고 가볍게 시청하기 시작했는데, 

듣다보니 '음 다 맞는 말이네' 하면서 야금야금 보니 모든 비디오를 시청해 버렸다.. =_=

그 중에 관심있었던 비디오 몇 가지만 링크하자면 


베스트셀러 작가가 알려주는 글 잘쓰는 비법

경험자가 알려주는 해외취업의 4가지 방법 + 4가지 필수요건! 100% 토종도 할수 있어요! 

전세계 어디서나 할수 있는 일? 3번의 디지털 노마드 창업 경험담 - 무자본, 재택근무, 1인기업, 지식창업, 억대연봉!

  



강형욱의 보듬TV. 요식업계에 백종원님이 핫하시다면 이분은 반려견 업계에서 핫한 분.

요새는 개가 뛰어놀 만한 마당도 있겠다, (펜스 설치는 해야하지만) 개를 너무 너무 너무 키우고 싶은데..

산책을 내가 하루에 두번 이상 할 수 있는 능력이 되는가? 개와 같이 시간을 많이 보낼 수 있는가? 여행을 오랫동안 못 가도 괜찮은가? 이래저래 책임감을 생각하다보니 개를 키우는 것을 여러 번 반려하게 된다. 그냥 지나가는 개를 쳐다보며 만족 하는 정도. ㅜ


유용한 비디오 몇 가지 공유하자면,

- 초보 보호자를 위한 강아지의 첫 1년 

- 내가 만약 보더 콜리를 키운다면

- 내가 만약 골든 리트리버를 키운다면





몇년 전, 플랫에 살 때 강아지를 키우던 집에서 잠시 거주한 적이 있었는데, 허스키+보더콜리 믹스견이랑 지내면서 집 주인이 회사 출근 전에 산책 한번 하고 퇴근 후에 한번 더 산책을 시켰다. 나도 퇴근 후에는 식전, 식후 요렇게 두번 산책 시킬 수 있을 것 같은데, 아침에는 출근해야 해서 내가 산책을 시킬 수 있을까?=_=


아우 개 귀여웡 ㅜㅜ 





3 - 어제 넷플릭스에 있는 TV시리즈 중 보디가드(Bodyguard)를 시청했는데, UK에서 가장 많이 시청했다는 드라마의 명성에 맞게! 으아, 첫번째 에피소드부터 가슴이 쫄깃쫄깃 해지고, 흡입력도 장난이 아니였다. 에피소드가 딱 6개 밖에 없는데, 어제부터 첫 에피소드를 시청해서 마지막 화만 남겨두고 하룻밤에 다 시청 해 버렸다.


간단하게 설명하면, 아래 사진의 정치인인 이 여성분을 보호하는 보디가드(뒤에 남자분)에 대한 이야기. 남자가 스코티쉬 출신이라 (글라스고 근처) 스코티쉬 발음을 찐~하게 하는데, 스코티쉬 발음이 이리 섹시할 줄이야! 전형적인 영국 발음을 내는 여성 정치인과 영어 악센트 비교하기 좋을만한 예다. 






서양남자 P도 스코티쉬이지만, 왜 이런 섹시한 느낌이 안 나니?-_- (쿨럭)




4 - 오랫만에 하이 티(high tea), 키위 친구를 통해 한국 엄마분들을 만날 수 있었는데 다들 친절하고 조용하신 분들이셨다. 

어린 아이가 있는 한국분을 만난 적은 한번도 없었는데 뭔가 대화하는 것도 다르고 느낌이 달라서 신선했다. 모인 분들을 보니 나만 빼고 다 자녀가 있는 걸 보니 나이를 갑자기 실감한다 ㅜ 





5 - 회사사람 몇 명 데리고 한국 식당에 데려갔다. 한국음식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다고 데려갔는데 다들 맛있게 먹어서 다행. 

제일 인기 있었던 것은 양념치킨이랑 김치전.





  • 프로필사진
    슈보2018.12.07 22:20 신고

    보디가드 저도 재미있게 보고있어요! 정치인과 보디가드의 쫄깃한 만남이 흥미진진했는데 생각지도 못한 반전에 아쉬웠어요 😢 남자 주인공이 마음에 드신다면 왕좌의 게임을 추천해요. 거기에 주요 등장인물로 나오거든요! 몇년 전이라 미모도 더 애뜻한..👍 저도 강수영tv 추천받았는데 안보고 있었거든요. 두명이나 추천하다니 한번 봐야겠네요 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2018.12.08 12:05 신고

      재밌게 보셨나요? ㅎㅎ 전 안돼~~하며 그 만남을 반대했던지라 ㅎㅎㅎ 반전을 본 순간 왠지 모르게 잘 됐다는 안도감이 ㄷㄷㄷㄷㄷ 왕좌의 게임 봤습니다. 근데 헤어스타일이 달라서 그런지 못 알아봤네요.

    • 프로필사진
      슈보 2018.12.20 20:31 신고

      ㅋㅋ 만남에 반대하셨다니 보는 관점에 따라서 또 달라지네요. 저는 보면서 관계를 대하는 태도가 정말 신선했어요. 부부인데 서로 파트너를 가지는데. 저게 서양인가..! 했죠 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2018.12.21 05:42 신고

      아 보디가드 주인공이 너무 멋있어서 ㅎㅎㅎ 그냥 사심이 들어간 생각이었습니다 ㅎㅎ 보디가드 남편과 와이프는 별거 상태라서 그것에 대해서는 별로 놀랍게 보지 않았습니다

  • 프로필사진
    2018.12.11 14:02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뉴질랜드 외국인2018.12.11 17:34 신고

      안녕하세요? 뉴질랜드는 주로 관광업이나 과일 및 농장 등의 산업이 많기 때문에 그쪽으로 아무래도 일이 많고 쉽기도 합니다. Smithy는 한국에서도 대장간을 찾기 힘들다면 뉴질랜드에서 찾아보기 힘든 직종인 것으로 예상됩니다. blacksmith나 smithy로 구글에서 직접 운영을 하는 가게들을 찾아서 연락을 하는 방법 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대장간에서 굳이 일을 하고 싶은 이유가 있는지 궁금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