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전체보기 405

2021년 8월 - 자존감과 자신감이 바닥을 치다가도

1 - 겉으로는 멀쩡 해 보일지 모르겠지만 현재 내 정신 상태는 up and down을 하루에 몇 번이고 반복하고 있다. 아침에 일어나서 모든 게 무기력하고 아무것도 하기 싫다가도, 저녁 때 되면 또 공부가 할 만하고 정신이 또렷해진다. 그 다음날에는 아침에 일찍 일어나 자신감이 충만해서 뭐든 다 할 수 있을 것 같다가도, 저녁 때 되면 또 기분이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이상한 감정 상태가 된다. 이게 이번달 내내 지속 되어가고 있다. 2 - 위엣 글은 저번주에 써서 저장해 놨는데 지금은 또 기분이 나쁘지 않다. 에이 뭐 이래. 3 - 공부랑 일을 계속 병행을 한다면 할 수 있겠지만, 내 멘탈을 혹사시키며 하고 살고 싶진 않아서 결국엔 파트타임으로 일을 전환했다. 고맙게도 내 매니저는 잘 받아들여 주었고 ..

2021년 7월 - 공부 시작 4주 차

1 - 공부 시작한 지 벌써 4주 차를 넘어 5주 차가 다 되어가는 지금의 소감은... 1주 차에는 가볍게 시작하더니, 3주 차에 들어서서는 와 정신없이 공부 과정이 진행된다. 석사 과정이 내가 하는 일과 연관되어 있기 때문에 어느 정도는 겹치는 부분도 있기도 하고, 단어나 관련 언어가 익숙하기 때문에 큰 무리 없이 따라가고 있어서 다행이다. 하지만 일도 기간에 맞춰서 끝내야 하는 것이 있어서 수업 끝나고 회사에 다시 돌아 와 야근한 지가 며칠 째. 2 - 일과 공부 때문에 모니터를 보는 시간이 많아져서, 주말 토/일 오전에는 운동이나 산책으로 머리를 정화시키려 일부러 휴식을 취한다. 이른 오후에는 청소 좀 했다가, 늦은 오후부터 다시 모니터 앞. 3 - 하는 공부는 피곤하지만 은근 재미있어서 다행이다...

[뉴질랜드 남섬 여행] 와나카(Wanaka) 라벤더 농장체험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오늘은 남섬 와나카(Wanaka)라는 지역에 있는 라벤더 농장을 소개해 드리고자 합니다. 인스타그램에 나올 법한 라벤더 농장의 모습, 혹시 이런 느낌의 사진을 보신 적이 있나요? 마치 인스타그램에 적합한 아름다운 곳인데요. 와나카(Wanaka)라는 곳은 퀸스타운에서 한 시간 반 정도 떨어진 곳에 있습니다. 위치는 아래 지도를 참조하세요 라벤더 농장에 입구에 들어서자 마자 보랏빛의 라벤더가 심어져 있었습니다. 주차공간은 넉넉하니 걱정하지 마시길 라벤더 농장 리셉션과 샵이 있는 곳에 들어가면, 라벤더 농장에 입장할 수 있는 입장권을 팝니다. 가격은 성수기에 성인 $10불, 어린이는 $5불, 5세 이하는 무료입니다. 비성수기에는 가격이 절반입니다. 라벤더 농장이 꽤 넓어서 ..

2021년 6월 - 새로운 키친, 휴가, 석사공부

1 - 6월 초에 키친 공사가 완료되었다. 밑에 완성된 사진 Breakfast bar가 있어서 좋은데 새로운 행동이 적응되어야 하는지라 아직까진 많이 사용하고 있지 않다. 2 - 오클랜드를 오랫만에 다녀왔다. 목적은 마스터 공부 시작하기 전에 마지막 휴가(?)차 맛있는 한국음식을 먹으러 간 것. 괜찮은 호텔에 묵으면서 한국음식 많이 먹고 왔다. 간 김에 아는 사람도 세 명이나 보고 그리고 오클랜드 다녀 온 그 다음주 주말은 3박 4일 간 Retreat도 다녀왔다. 쉽게 말하자면 절에 들어가서 며칠 쉬었다 왔다. 하루 두번 1시간씩 명상 하면서 하루 열심히 사는 그런 심플 라이프가 나한테 맞는 것 같아 이번이 벌써 3번째 방문. 매년 최소 두번은 방문할 듯 하다. 3 - 공부를 시작하면 바쁠 것 같고 머리..

[뉴질랜드 이민] 해외에서 생활하면서 잊지 말아야 할 것

한국 예능을 보다가 너무 마음에 와 닿아서 캡쳐한 장면, 박지성 선수가 현역시절 슬럼프가 왔을 때 자신에게 했던 말. 이민생활을 하면서 영어가 잘 안되어서 좌절하고 있을 때 뭐 하나 제대로 할 수 있는 게 없는 것 같아 자존감이 낮아져 있을 때 남들은 쉽게 하는 걸 왠지 나는 잘 못하고 있는 것 같을 때 한국에서는 겪지 않아도 될 고민들을 해외에서 겪고 있을 때 우리 모두가 힘든 시절을 지나가고 있을 때, 그럴 때 꼭 해주어야 하는 말 "잘했어. 거 봐, 할 수 있잖아" 뉴질랜드가 궁금 하신가요? 뉴질랜드 이민과 해외취업에 관한 글을 실은 책! 를 확인하세요 :) 책 자세히 보러가기

[뉴질랜드 북섬여행] 이런 곳에 정글탐험보트가! 타우히티(Tawhiti) 박물관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오늘은 뉴질랜드 북섬에 있는 조금은 특별한 박물관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바로 타우히티(Tawhiti) 박물관인데요. 타우히티 박물관은 북섬 뉴플리머스(New Plymouth)와 왕가누이(Whanganui) 사이에 위치한 하웨라(Hawera)라는 곳에 있습니다. 정확한 위치는 아래 지도 참조 뉴 플리머스에서 2박 3일 여행을 한 후, 집으로 가는 길에 뉴질랜드에서 제일 리뷰가 좋은 박물관이 근처에 있다고 인포메이션 센터(i-site)에서 이야기를 하길래 그 말만 믿고 박물관으로 향했습니다. 그런데... 박물관은 정말 허허벌판 한 곳에 누추하게 서 있었습니다. 주소 찍고 안 왔으면 영영 못 찾을만한 곳에 있는 이 엉뚱한 박물관. 넵, 이 건물이 바로 박물관입니다. 농촌체험..

[뉴질랜드 북섬 여행] 와이토모(Waitomo) 반딧불 투어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오늘은 뉴질랜드 북섬에 유명한 투어 중 하나인 와이토모(Waitomo) 동굴 반딧불 투어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와이토모 타운은 뉴질랜드 북섬 오클랜드(Auckland)에서 차로 2시간 30분~ 3시간 정도 걸리는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위치는 아래 지도 참조 와이토모 동굴은 오클랜드에서 출발하는 뉴질랜드 북섬 2박 3일 여행에 로토루아(Rotorua)와 함께 꼭 포함되는 루트 중 하나입니다. 근처에 호빗마을, 호빗튼이 있어 방문하는 김에 같이 방문하기도 합니다. https://jinheenet.tistory.com/275 [뉴질랜드 북섬 여행] 반지의 제왕, 호빗을 만든 장소 호비튼(Hobbiton) 호빗 마을 영화 세트장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5년 넘..

카테고리 없음 2021.05.30 (2)

2021년 5월 - 키친 레노베이션, 석사 공부, 토스트마스터, 파이프라인

1 - 작년 11월에 이야기가 오갔던 키친 레노베이션, 장장 6개월을 기다린 끝에 드디어 첫 발돋움을 했다. 뉴질랜드에서 살면서 배운 것은, 뭐든 하려면 계획부터 최소 3개월은 기다려야 한다는 것이다. 그래서 6개월 기다린 것 쯤이야 뭐 대수롭지 않게 넘겼다. 약속만 지켜 준다면야 6개월 정도는 기다려줄 수 있어... 왼쪽 사진은 공사 전, 우측 사진은 현재 진행중인 상태. 전 주인들이 부엌을 깨끗하게 써서 크게 문제는 없었지만 1990년대의 부엌 스타일, 특히 오븐이 작동은 되지만 적정 온도 올라가기 까지 시간이 꽤 오래 걸려서 이왕에 바꿀 거 다 바꾸기로 했다. 부엌 레이아웃도 바꾸고, breakfast 바도 만들기로 했다. 벤치 탑이 콘크리트 소재라 좀 시간이 오래 걸려서 일단 현재 우측 사진의 상..

[뉴질랜드 북섬 여행] 아기자기 한 서핑 타운, 라글란(Raglan)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오늘은 북섬에 있는 서핑 타운 라글란(Raglan)에 대해 알아보고자 합니다. 라글란은 오클랜드에서 차를 타고 2시간 거리인 곳, 해밀턴에서는 40분 정도 걸리는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위치는 아래 지도 참조 해안가에 위치한 라글란은 곳곳에 야자나무(Palm tree)가 있어 마치 약간의 다른 나라에 온 것 같은 느낌을 주었습니다. 오클랜드에서 가깝기 때문에 오클랜드에서 관광 온 사람들이 꽤 있었습니다. 라글란에 도착하면 볼 수 있는 첫 관광 정보판. 라글란은 서핑으로 유명한 곳이라 서핑 레슨에 관한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었습니다. 곳곳에 눈을 사로잡는 가게들과 카페들이 있어서 사진을 찍었습니다. 프랑스 출신의 주인이 운영하는 까페 [라라랜드]. 초콜릿을 수제로 만..

[뉴질랜드 친환경] 플라스틱 샴푸와 린스통, 대체 방법은? 고체형을 쓰세요

안녕하세요? 뉴질랜드 외국인입니다. 몇년 전부터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는 것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이야기 하는데요. 많은 플라스틱 종류들을 쓰지만 특히 매일 사용하는 제품들에 대해서 고민을 합니다. 샴푸와 린스 종류가 그 중 하나인데, 그렇다고 사용 안할 수는 없고 말입니다. 오늘은 부분에 대해 이야기 하고자 합니다. 샴푸와 린스, 물이 대부분인 거 아시나요? 일단 샴푸와 린스의 대략적인 성분에 대해 알아보지 않을 수 없습니다. 여러 웹사이트들을 검색한 결과 무려 보통 80% 정도 샴푸통에 있는 성분이 물이라는 것에 놀라지 않을 수 없습니다. 질소를 샀더니 과자가 나왔다는 말이 나온 것 처럼, 사실 우리는 물을 비싼 가격에 주고 구매하는 것이나 다름이 없었습니다. 물이 없는 샴푸, 고체형 샴푸 물이 없는 ..